지원이 중단된 인테넛 익스플로러를 사용 중입니다. 원활한 쇼핑을 위해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 해주세요. 업그레이드 하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REVIEW

REVIEW

상품 사용후기입니다.

상품 게시판 상세
제목 206-5 후기
작성자 강지현 (ip:)
  • 평점 5점  
  • 작성일 2018-09-25 22:04:59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13

리뷰에 앞서..

저는 리뷰를 잘 쓰지 않는편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쓰게된 건.

이번 추석 모임에 나가며 스타일 좋아졌다는 말에 기분이 좋았고. 바스통에 대해 이야기도 나눴습니다.

그래서 더 많은 사람들이 바스통을 알게 되고 구매로 이어지면 더 좋은 옷들이 계속 나오지 않을까 하여.. 이리 씁니다.


바스통은 가격만 보자면 저의 기준에는 비싼 제품입니다. 그러나 그 값을 하기에 큰 망성일 없이 구매할 수 있는 매력이 있습니다.

여타 많은 명품 브랜드는 그 만듦새 보다는 브랜드 가치로 제품의 가격이 비싼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브랜드 가치는 해외 명품브랜드에 뒤질지 모르나 제품의 만듦새만 생각했을때는 더 가성비가 좋아 바스통을 자주 구매 했습니다.


저는 지방에 살면서 오프라인 샵에는 가본적이 없어 착용자의 리뷰와 상품문의에 도움을 많이 받았습니다.

특히나 대표분께서 운영하시는 블로그를 많이 봤습니다.  디테일한 부분은 그 블로그를 참고 하시고.

저는 입어본 느낌정도로 적어 보겠습니다.

저의 리뷰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우선 저의 신체 사이즈는 177에 65로 마른 체형입니다.  바스통 기준. 셔츠는 s ,  바지는 30 ,  아웃터는 s나 m을 입습니다.


본 제품 206-5는 s사이즈를 입었습니다. 불편하지 않게 딱 맞습니다. 빼어입기에는 기장이 길 수 있으니 넣어 입기 좋습니다.


바스통의 셔츠는 형태는 같더라도 원단에서 그 차이가 있는 경우가 많은데 이 206-5도 원단의 질감이 묘합니다.

기존의 그냥 206이 린넨같은 빳빳함이었다면 이 206-5는 엄청 부드럽습니다.

이 부드러움이 플란넬을 연상시키기도 하는데 두께감은 보통의 셔츠같은데... 참 신기합니다.


색감 또한 니트에서 약간의 다른 실들이 보여서 자연스러운 색감을 주듯. 이 셔츠에는 그런 느낌이 있습니다.


그 색감과. 촉감이 베이지라는 색상과 묘하게 맞아 떨어짐니다.


그냥 무난함이 아닌 조금의 특별함이 공존하는 셔츠를 원한다면 이 셔츠 추천합니다.


이번 출시된 블랙와치는 빠른 품절로 구매를 못했는데. 이와 비슷했으면 하는 생각입니다.

첨부파일 KakaoTalk_20180925_171808705.jpg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관련 글 보기

관련글 모음
번호 상품명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656 206-5 206-5 후기 HIT파일첨부 강지현 2018-09-25 113

바스통

TOP
OF PAGE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