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이 중단된 인테넛 익스플로러를 사용 중입니다. 원활한 쇼핑을 위해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 해주세요. 업그레이드 하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REVIEW

REVIEW

상품 사용후기입니다.

상품 게시판 상세
제목 놀라운 선물 314
작성자 강지현 (ip:)
  • 평점 5점  
  • 작성일 2020-12-30 22:51:18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815


177/65로 마른 체형입니다.  S사이즈로 구매했고. 정사이즈로 잘 맞습니다. 



민감해진 피부탓에  울로 만든 제품은 착용하기 어려워져.

바스통의 니트도 단품으로는 못 입고, 셔츠위에 레이어드로 입고 있습니다.

그마저도 까슬거린다는 느낌이 들어. 자주는 못입게 되었습니다.

그러하다보니 머플러는 정말 패턴이 이뻐 갖고 싶음에도. 사용하지 못할걸 알기에 아쉽지만 포기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중


캐시미어가 거의 100%들어간 두툼한 가디건이 나왔습니다


바스통 니트의 7대3정도의 혼방이 아닌 캐시미어의 98%라는 것에 놀랐고.

두툼하고 탄탄한 두께감 놀랐습니다.

마지막으로 구매할 만한 가격에 놀랐습니다.


다른 브랜드에서도 얇은 가디건은 캐시미어 함량이 높은 제품이 많이 나오지만.

두꺼운 가디건은 그 자체로도 많지 않고.  캐시미어라는 소재까지 대입하면 더욱 찾기가 어려웠습니다.

가끔 찾는다 해도 가격대가 부담스럽다보니  쉽게 다가가기 어려운 아이템이었죠.


출시 소식을 듣고. 색을 고민하고 있는 와중에.

어마한 판매속도를 보며 부랴부랴 네이비로 구입했습니다.


얇은 캐시미어 가디건은 한없이 부드러워 착용감은 좋지만.

아우터 보다는 이너 느낌이 강하고. 조심히 입어야 겠다는 느낌으 주는데 반해


314는 캐시미어의 장점인 가벼움과 부드러움을 갖추면서도.

쫀쫀하고 탄탄한 짜임이. 편한 착용감과 함께. 뭔가 입고 있다는 든든함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니트나 머플러류도 캐시미어 함량이 높은 제품이 나왔으면 합니다.

꼭 바스통 제품으로 하나 갖고 싶네요.

첨부파일 314-1.jpg , 314-2.jpg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관련 글 보기

관련글 모음
번호 상품명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7738 314 만족 HIT 네이버 페이 구매자 2024-03-14 126
37385 314 314, 따뜻한 클래식 숄카라 가디건 HIT파일첨부 이진석 2024-02-27 228
36631 314 정말 좋은 제품입니다 HIT파일첨부 김영하 2024-01-04 449
23694 314 무려 1년을 기다린 314...결국 겟! HIT파일첨부 김방민 2021-11-29 1599
23161 314 클래식 하면서 캐주얼한 좋은 소재의 가디건 HIT파일첨부 길용민 2021-10-24 1844
TOP
OF PAGE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